Home [김충호 화백의 화폭의 섬] (5) 강진역
해양문학 칼럼

[김충호 화백의 화폭의 섬] (5) 강진역


스토리가 아름다운 어촌 골목길

0
'강진역'이라는 제목의 벽화(사진=김충호)

우리들은 매일 거리와 골목을 통해 소통한다. 골목길은 그 마을의 역사이고 문화유산이다. 과거와 현대사회를 잇는 실핏줄 같은 것이다. 도로, 담장, 대문, 화단, 주민쉼터 등 주거환경 개선 작업 중 하나인 골목길 벽화로 효과를 내는 것이다, 소위 벽화 효과는 정서적, 미적 순화 이상으로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높인다. 

잘 어촌의 거리와 골목길은 스토리가 아름답고 생동감 있게 되살아난다. 식당과 노점 등이 볼거리와 먹거리, 추억의 장으로 다가선다. 그리고 독창적 거리와 골목 콘텐츠 창출의 도화선이 된다. 관광객 유치와 주거환경 개선, 골목상권 회복으로 이어진다.

김충호(서영화가. 미협 강진지부장)

 

TAGS
골목 벽화 김충호 강진
SHARE

섬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