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부산 7개 해수욕장 활용한 해양치유 프로그램
해안선 남해안

부산 7개 해수욕장 활용한 해양치유 프로그램


노르딕워킹, 선셋 필라테스 등…힐링 해양관광

0

부산시는 5월 8일부터 6월 26일까지 다대포해수욕장을 시작으로 송정, 광안리, 해운대 해수욕장에서 해변 노르딕워킹, 선셋 필라테스 등 해양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광안리 해수욕장(사진=부산시)

스틱을 이용하여 해변을 걷는 노르딕워킹은 인체 근육 90% 이상을 사용하여 자세 교정과 다이어트 및 치매 예방에 좋은 운동이며, 일몰 시간대 낙조를 보며 즐기는 선셋 필라테스는 긴장된 몸을 이완시켜 몸의 균형과 유연성 강화 및 스트레스 감소와 긴장해소에 도움을 주는 운동이다. 

해양치유 프로그램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0~15명 소규모로 진행하며 참가신청은 부산시홈페이지(www.busan.go.kr)나 신청접수 홈페이지(http://www.cocoisland.club)에서 할 수 있다. 

해양치유 프로그램(사진=부산시 제공)

누구나 선착순으로 참석이 가능하며, 신청 잔여분이 있을 경우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프로그램 참석자에게는 사진 촬영을, 후기 SNS 응모자에게는 모바일 쿠폰도 제공한다. 

시는 국제관광도시 ‘7브리지 7비치 사업’과 연계하여 봄, 가을 시즌에 SUP, 제트서프, 카약, 모터보트 등 해양레포츠와 관광콘텐츠를 연계한 프로그램을 계속 선보일 예정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천혜의 관광자원인 해수욕장을 활용한 해양치유 프로그램은 비대면 휴양과 힐링에 가장 좋은 프로그램으로 향후 7개 해수욕장 전체로 확대하여 시행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해양관광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해양관광 콘텐츠를 개발하겠다.” 라고 밝혔다.

TAGS
부산시 다대포해수욕장 송정 해운대
SHARE

섬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