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풍도와 육도 해안선 더 밝고 안전하게
해안선 서해안

풍도와 육도 해안선 더 밝고 안전하게


74개 보안등 점검・보수…섬 안전사고 대비

0

풍도와 육도가 최근 해안가 보안등을 일제히 교체해 더욱 밝고 안전한 섬마을 생활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풍도는 안산 대부도에서 남서쪽으로 24km 떨어져 있다. 섬 둘레가 5.4㎞인 풍도 117세대 163명이 거주한다. 

풍도 육도 운항 여객선(사진=인천해수청 제공)

풍도는 서해안 야생화 섬으로 유명하다. 섬 면적은 1.843k㎡가 야생화 군락지다. 풍도를 지나 6개 섬으로 이뤄진 육도다. 

안산시 단원구는 풍도·육도 주민과 방문객들에게 야간에도 안전하고 밝은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보안등 일제 정비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달 14~15일 이틀 동안 일제정비를 벌여 모두 풍도와 육도 74개 보안등을 점검 및 보수했다. 

풍도 보안등 정비 장면(사진=안산시 제공)

해당 지역은 보수차량 진입이 어려워 구에서 자체 보유하고 있는 LED등기구, 누전차단기, 전선 등 자재와 고소작업차 2대가 동원됐다고 설명했다. 

김기서 단원구청장은 “앞으로 지속적으로 보안등을 정비해 주민 불편을 해소하고, 방문객들의 안전사고가 발생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AGS
풍도 육도 보안등
SHARE

박상건
박상건(시인. 섬문화연구소장)

섬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