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포토뉴스] 애끓는 여름바다
포토뉴스

[포토뉴스] 애끓는 여름바다


통영시 산양해역 등 고수온・적조현장

0
통영 고수온, 적조 현장(사진=통영시)

3면이 바다인 우리나라는 무궁무진한 해양 생산력을 갖고 있지만 적조현상, 고온수온상승 등으로 해양문제가 불거지면 동해, 서해, 남해안을 삶터로 삼아 살아가는 어민들은 애가 끓는다. 

지난달 12일 통영시를 포함한 전국 연안에 고수온 관심 단계가 발령되고 8월 초부터 본격적인 고수온 확산 및 적조 발생이 예상됨에 따라 가두리 양식장 등 피해가 잇따랐다. 

사진은 통영시의회가 지난달 28일 산양해역 등 고수온・적조 현장에 대한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어민들을 격려하기 위해 어업현장을 방문한 모습이다.

 

TAGS
통영시 적조 고수온
SHARE

섬TV